- 올바른 112신고 캠페인 2편 (후속편) -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1) 보도자료를 따로 뿌리지 않고

2) 단일 광고물 한건으로

3) 포스터라는 종이(전통)매체로


연구소 창립이래 이만큼의 홍보효과를 거둔 것은 역대 최대치임.

값비싼 공중파/ 방송 매체등에 돈으로 도배를 하는 것이 아니라

광고물의 내용 즉 컨텐츠의 힘을 증명하는 사례로 볼 수 있음.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 제작 후기 -



undefined




undefined


'인간의 안면 근육이 이토록 극단적일 수 있는가?' 

방금 카메라 앞에서 일어난 일이지만 믿을 수 없는 광경에 충격을 금치 못했다.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 테스트 촬영 후기 -


모델 촬영은 자연채광을 얻기위해 특별히 야외에서 진행되었다.

인공 플레쉬로는 흉내낼 수없는 자연스러운 색감과 살아있는 생생한 표정을 얻어내기 위해서 였다.

서울외 타지역에서 참가하는 수많은 테스트 촬영 오디션 참가자들을 30분에서 1시간 단위로 찍어내기 위해 서울역에서 가장 가까운 카페 뒷 공간을 활용했다.

꾸밈없는 자연스러운 분위기 탓인지, 놀랍게도 실제 원고용 본 스튜디오 촬영도 이전에 이미 대부분의 주요컷들을 예비 촬영에서 기대치 못하게 얻을 수 있어서

해상도나 흔들림등의 사진 퀄리티의 하자가 일부 있었으나 표정연기가 너무 좋아 못찍은 사진 날것 그대로를 그냥 활용하기로 했다.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undefinedundefined





undefined





undefined












112 바른신고 캠페인 기획의도:


경찰청의 여러 부서 가운데 112 센터는 오분대기조로 긴급한 범죄 위기 상황에 대비한 초긴장상태의 출동부서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중적 인식은 여전히 경찰서에 전화를 하려면 긴급업무이든 비긴급업무이든 죄다 112로 신고를 하게 되면서

( 가령 민원제기나 서류 행정 업무 요청 등… ) 상담원들과 상담시간은 유한한 것임으로

정작 사람의 목숨이 걸린 문제나 초를 다투는 위기상황을 위한 전화는 지연되는 경우도 발생하게 된다.

이에 이번 캠페인의 핵심 목표는 긴급전화와 비긴급전화라는 인식을 대중들에게 나누어 / 구분하여 심어주기 위해

 긴급전화는 112로  /  비긴급 전화는 110으로 ( 구182)  걸어달라는 간곡한 메세지를 담은 캠페인을 기획하게 된다.







기획배경:


undefinedundefined


undefinedundefined
 






모티브:

undefinedundefined
 


112undefined 182undefined  

  undefinedundefined






----------------------------------------------------------------------------------------- 112 신고캠페인 1편 (원작) 제작 후기 -----------------------------------------------------------------------------------



undefined







=>  112 신고캠페인 1편 원작 보러가기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관리자 로그인